알림
  • 새로운 알림이 없습니다.

충주시, '노인인권보호 유공지방자치단체' 선정

  • 박지성 기자
  • 2024-07-09 09:38
  • 댓글 0
스크랩
충주시 공식 마스코트 충주씨. [사진=충추시청]
충주시 공식 마스코트 충주씨. [사진=충추시청]

[요양뉴스=박지성 기자] 충북 충주시가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오는 6월 15일 제8회 노인학대예방의 날을 맞이해 ‘노인인권보호 유공 지자체’로 선정되어 보건복지부장관 기관표창을 받았다.

노인인권보호 유공 지자체 표창은 노인학대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노인인권을 존중하는 사회적 분위기 조성 등 노인인권증진에 기여한 우수한 지방자치단체에 수여되는 상이다.

충주시는 2022년 충북도내 최초 장기요양기관 종사자 처우개선비를 지원해 기관종사자의 전문성 및 인력을 유지하며 서비스질 개선에 기여했다.

또한 2023년 노인인권지킴이의 활동비를 지원하고 관내 요양시설의 49%를 인권지킴이 시설로 지정하는 등 시설입소노인의 인권강화를 제도적으로 보완했다.

이외에도 시설 운영의 투명성을 제고하고 기관종사자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지도점검 및 재무회계교육, 노인학대예방교육, 노인인권교육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해 노인인권침해 및 학대를 예방하고자 노력한 바 있다.

또한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수행기관과 노인보호전문기관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충주장기요양기관협회를 구성하는 등 민관협력체계를 구축해 독거노인 및 시설내 노인학대를 조기에 발견하고 예방할 수 있는 시스템을 정비했다.

조길형 충주시장은 “앞으로도 어르신들이 존중받고 행복한 노년을 보내실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”라고 말했다.

<저작권자 © 요양뉴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오늘의 주요뉴스
체험기
가이드
인터뷰
칼럼
댓글쓰기

${newsInfo.title}

  • ***
  • 2024-07-09
  • 댓글 0